2023년06월01일목요일
전문칼럼
   
  
 
 
 
 
 
 
 
 
 
 
 
기사검색
  

 
인천 강화군, ‘미세먼지 민간감시원’ 운영 2023-03-14 16:17
【에코저널=인천】인천 강화군은 이달부터 미세먼지 불법·과다배출 예방을 위해 ‘미세먼지 민간 감시원’을 운영한다.

이번 사업은 환경위생과 1명, 읍·면별 2명씩 총 25명의 감시원을 채용해 12월까지 미세먼지를 유발하는 불법소각 현장 계도 및 단속업무를 수행한다.

최근 영농철을 맞이해 고춧대 등 영농부산물 소각행위가 급증하고 다. 생활쓰레기 소각도 지속되고 있다. 이로 인한 신고 건수도 증가하고 있어 감시원 운영을 통해 불법소각 현장을 단속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불법소각 방지를 위해서는 올바른 폐기물 배출이 요구된다. 이를 위해 영농부산물 파쇄 지원 사업을 운영하고 있으며, 읍·면사무소에 신청하면 된다. 폐비닐, 폐농약용기류 등 영농폐기물은 이물질 제거 후 재질별로 구분해 읍·면 공동집하장에 배출하면 된다.

유천호 강화군수는 “불법소각 감시활동을 강화해 쾌적한 대기환경을 조성에 힘쓰겠다”며 “건조한 날씨와 바람이 많이 부는 요즘 불법소각이 대형 화재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이를 자제 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