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09월27일화요일
전문칼럼
   
  
 
 
 
 
 
 
 
 
 
 
 
기사검색
  

 
코리오-토탈에너지스, 울산 여천천 환경·수질개선 캠페인 후원 2022-05-17 09:50
【에코저널=울산】울산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그린인베스트먼트그룹(GIG)의 글로벌 해상풍력 전문 회사인 코리오 제너레이션(이하 코리오)과 글로벌 종합 에너지 기업 토탈에너지스(TotalEnergies)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함께 울산남구종합사회복지관의 친환경 활동 프로그램 ‘에코맘! 해피키즈!’ 사업을 지원했다고 17일 밝혔다.

‘에코맘! 해피키즈!’는 아동과 학부모들을 대상으로 환경 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고 이를 개선하기 위한 환경 정화 활동을 진행하는 프로그램이다. 여천천 일대를 중심으로 환경 교육, 수질 모니터링, 쓰레기줍기(플로깅) 등 일련의 환경 보전 활동이 4월부터 12월까지 약 9개월간 진행될 예정이다. 지역 공동체가 주체적으로 마을 환경을 개선하고 보존하는 지역 환경 활동가로 정착할 수 있도록 하고자 기획됐다.

▲왼쪽부터 신정원 토탈에너지스 한국총괄대표, 오세걸 울산남구종합사회복지관장.

이번 후원은 코리오와 토탈에너지스의 지역 상생 발전을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울산 지역사회 구성원들과 지속가능한 환경의 중요성을 나누고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기 위해 진행됐다.

코리오와 토탈에너지스는 ‘에코맘! 해피키즈!’ 프로그램에 대한 기부금을 전달한 데 이어, 6월 예정인 여천천 주변 쓰레기줍기(플로깅)에도 자원봉사자로 직접 참여할 계획이다.

울산남구종합사회복지관의 오세걸 관장은 “코리오와 토탈에너지스는 지난 2019년과 2020년 두 차례에 걸쳐 복지관 어린이교실 환경개선과 어린이날 기념선물을 제공하는 등 꾸준히 후원해오고 있다”며 “올해는 여기서 한 발 더 나아가 울산 지역사회와 미래세대를 위한 더 나은 환경 조성에 관심을 가지고, 지역주민들이 환경개선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해주신 데 대해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후원금 전달식에 참여한 신정원 토탈에너지스 한국총괄대표는 “지역 공동체가 환경 보호에 책임의식을 가지고 자발적으로 실천하는 문화를 만들어 나가는데 함께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지역 공동체의 일원으로서 기후 위기 대응과 환경 문제에 대해 지역 사회와 함께 고민하고 협력하여 주민들의 건강한 삶과 아이들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왼쪽 세 번째부터 신정원 토탈에너지스 한국총괄대표, 오세걸 울산남구종합사회복지관장, 김동환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울산지역본부장.

코리오와 토탈에너지스는 향후 프로그램에 참여한 지역주민들을 대상으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의 환경 교육 키트(리사이클링 교육용 보드게임)를 전달하고 탄소중립과 해상풍력에 대한 교육도 진행할 예정이다.

코리오와 토탈에너지스는 해상풍력 공동사업인 ‘바다에너지(BadaEnergy)’ 포트폴리오(5개의 사업으로 구성)를 추진하고 있으며, 이 중 울산 앞바다에서 1.5기가와트(GW) 규모의 부유식 해상풍력 발전사업(사업명 귀신고래 1,2,3호)에 대한 발전사업 허가를 올해 2월까지 산업통상자원부 전기위원회로부터 모두 획득해 본격적인 사업 추진 단계에 들어갔다.

남귀순 기자 iriskely@hotmail.com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