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6월01일목요일
전문칼럼
   
  
 
 
 
 
 
 
 
 
 
 
 
기사검색
  

 
하동군 진교면, 술상항 ‘전어판매장’ 운영 2022-07-14 17:05
【에코저널=하동】하동군 진교면은 전어 금어기가 해제되는 16일부터 진교면 술상리 741-1 일원 술상항에서 전어판매장을 개장한다고 14일 밝혔다.

술상어촌계가 운영하는 전어판매장은 어민들이 바다에서 갓 건져 올린 싱싱한 전어를 판매한다.

술상 전어는 깨끗한 노량 앞바다와 사천만의 민물이 합류하는 거센 조류지역에 서식해 고기가 쫄깃하고 기름기가 많아 유달리 고소하며 영양가가 높은 것이 특징이다.

금어기가 끝나고 잡아 올리는 전어를 햇전어라고 하는데 이는 기름기가 적어 담백하고 뼈와 육질이 부드러워 회로 먹기에 제격이다.

전어는 잔뼈가 많아서 먹기 불편하지만 뼈째 먹으면 칼슘을 다량 섭취할 수 있고, DHA와 EPA 등의 불포화지방산이 혈액을 맑게 해 성인병 예방에 도움이 된다.

문경배 어촌계장은 “코로나19로 그동안 상인들이 많은 어려움이 있었지만 방역수칙이 완화되고 여름 별미인 전어 철이 돌아오면서 다시 희망을 품게 됐다”며 “코로나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켜가며 손님들이 만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지현 기자 pjh@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