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6월01일목요일
전문칼럼
   
  
 
 
 
 
 
 
 
 
 
 
 
기사검색
  

 
에코저널 정유순 자문위원, ‘내외매일문학대상’ 수상 2023-03-13 23:03
【에코저널=서울】에코저널 자문위원인 정유순 전 전주지방환경청장(경기도 양평문인협회 회원, 사진)이 최근 ‘내외매일문학대상’을 수상했다.

대한민국 중견작가 산문집 ‘한편의 글을 위하여’에 수록된 중견작가 22명의 작품 중 정유순 작가의 글 ‘기수역(汽水域)’외 3편이 ‘내외매일문학대상’ 우수작품으로 선정됐다.

정유순 작가의 출품된 작품은 ‘기수역(汽水域), 존재의 이유, 어머니의 능력, 걷는다는 것’ 등 4편이다.

향촌문학회 정성수 회장(시인, 명예문학박사)은 발간사에서 “문인은 인간 존중을 최고로 알아야 함은 물론이고 문학의 해학성이나 수사의 기교는 표현상의 방법이라는 것을 염두에 두면서 생명의 존엄성을 중시하는데 앞장서야 한다”며 “문인은 문인일 뿐 학자가 아니다. 문인은 진리를 추구하는 사람으로 진리가 없으면 가치가 없고, 가치가 없으면 문학의 생명성도 없다. 따라서 예술이 존재할 수 없다. 예술의 궁극적 도달점은 진리의 정련(精練)이다”라면서 문인들이 추구해야 할 가치를 설명했다.

지난 1988년 9월 1일 창립한 향촌문학회(회장 정성수)와 내외매일신문이 주관한 대한민국 중견작가 산문집인 ‘한편의 글을 위하여’는 도서출판 고글에서 출간됐다.

남귀순 기자 iriskely@hotmail.com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