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6월04일일요일
전문칼럼
   
  
 
 
 
 
 
 
 
 
 
 
 
기사검색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약수터 안전성 확보 수질검사 2023-03-24 09:05
【에코저널=수원】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은 4월부터 6월까지 도내 먹는물공동시설(약수터) 남부 194곳과 북부 106곳 등 총 300곳을 대상으로 경기도와 시·군 합동 수질검사를 한다고 24일 밝혔다.

▲약수터 시료채수.

수질검사 항목은 ▲여시니아균 등 미생물 4개 ▲비소 등 건강상 유해영향 무기물질 12개 ▲벤젠 등 건강상 유해영향 유기물질 17개 ▲경도 등 심미적 영향물질 14개 등 총 47개다.

수질검사 결과 부적합 내용은 시․군에 통보해 ▲주변 오염원 제거 및 청소 ▲취수시설 보수 및 외부 오염원 유입 차단 ▲소독 ▲재검사 등 수질개선방안을 안내해 즉시 개선토록 한다.

수질검사 결과는 도민이 쉽게 볼 수 있도록 약수터 시설 안내판에 게시하고, 경기도 누리집(www.gg.go.kr/) 및 경기도물정보시스템 누리집(water.gg.go.kr/) 등에도 공개한다.

황찬원 물환경연구부장은 “먹는물공동시설의 먹는 물 안전성 확보를 위해 경기도와 시·군 합동으로 수질조사를 추진하게 됐다”며 “오염 원인별 적정 관리방안을 제시해 도민이 안심하고 약수터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효준 기자 khj@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