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8월11일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양평군, 설 명절 대비 ‘과대포장’ 집중점검 2020-01-15 10:41
【에코저널=양평】양평군은 설 명절을 앞두고 관내 대형마트를 대상으로 과대포장 제품에 대한 집중점검을 실시한다.

오는 23일까지 진행되는 점검은 설 연휴를 앞두고 생산자 및 소비자의 불필요한 비용부담을 줄이고 환경오염 및 자원낭비를 예방하기 위함이다.

점검대상은 포장횟수가 과도하거나 제품 크기에 비해 포장이 지나치게 큰 제품으로 식료품류, 제과류, 주류, 화장품류 등의 설 명절 선물세트 등이다.

현장 점검을 통해 포장방법 기준에 부적합한 과대포장 제품은 포장검사 전문기관에 검사 의뢰 후 시험성적서를 제출해야 한다. 이를 이행하지 않거나 포장기준 위반 시에는 3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양평군 관계자는 “자원의 낭비를 막고 불필요한 1회용 폐기물 발생량을 줄이기 위해서 제조 및 유통 업체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며 “소비자도 포장보다는 내용물이 알찬 선물을 선택하여 친환경적인 소비를 해 줄 것”을 당부했다.
고효준 기자 khj@ecojournal.co.kr   
[기사목록]  [프린트]  [메일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