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6월18일금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에콰도르에 폐기물기술 전수 2021-06-10 13:49
폐기물처리분야 온실가스 감축 남미 진출 교두보

【에코저널=인천】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는 에콰도르의 수도권종합고형폐기물관리공사(EMGIRS-EP)와 비대면 MOU 체결기념식(사진)을 9일 공사 본관에서 개최했다.

오늘 체결기념식에는 공사 서주원 사장, 이우원 자원순환기술연구소장, 자원순환기술처장을 비롯 주한 에콰도르대사관 죠니 레이노소(Johnny Reinoso) 공관장, 리셋 바로스(Lizeth Barros) 영사 및 국제협력 담당관이 자리를 함께했다. 에콰도르 현지에서 가브리엘라 다빌라(Gabriela Davila) EMGIRS-EP 대표가 비대면 화상으로 참석했다.

양 기관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지난 4월 29일 비대면 방식으로 MOU를 사전 체결했다. 이번 행사를 통해 양 기관장 간 상견례와 협력관계를 다지는 기회를 마련했다.

체결식에 참석한 죠니 레이노소 공관장은 “이번 MOU를 통해 폐기물처리 분야의 혁신적 기술과 경험의 교류를 통해 장기적인 협력이 가능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공사 서주원 사장은 “환경, 폐기물관리 분야에서의 협력을 넘어 양 국가의 우호관계가 증진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공사는 이번 MOU 체결을 계기로 현지맞춤형 기술지원을 통해 친환경 매립지 운영노하우를 전수하는 등 협력사업을 공동 추진한다. 폐기물처리분야 온실가스 감축사업의 남미 진출 교두보 마련에 의의를 두고 에콰도르 수도 키토(Quito)와 주변지역 주민들의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기사목록]  [프린트]  [메일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