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범농협 디지털혁신위원회’ 개최
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에코저널=서울】농협중앙회는 16일 서울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이재식 농협중앙회 부회장 및 내·외부 디지털혁신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2023년 제4차 범농협 디지털혁신위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재식 농협중앙회 부회장이 ‘2023년 제4차 범농협 디지털혁신위원회’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오늘 회의는 이재식 부회장 주재로 범농협 디지털사업 정보공유 및 계열사 간 업무협업을 위해 ▲농업All-In-One 빅데이터 플랫폼(N-Hub) ▲NH콕마이데이터 ▲데이터 활용수준 진단 등이 논의됐다.

 

최근 빅데이터 플랫폼(N-Hub)을 통해 농업관련 기관과 농협의 데이터를 표준화해 연계·통합했다. 이를 이용해 농업현장에서 빅데이터 서비스 구현 및 귀농귀촌 및 스마트팜 관련 정보제공 등으로 디지털혁신 성과를 향상시키는 방안에 대해 의견을 공유했다.

 

이재식 부회장은 “농업 현장의 데이터를 수집하고, 가공해 다시 농업인에게 혜택이 돌아가도록 하는 것이 우리의 임무”라며 “농협이 농업인 지원의 대표조직인 만큼 농업인이 디지털 권리를 제대로 누릴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3-11-16 16:24:55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동해 품은 독도’ 촬영하는 박용득 사진작가
  • <포토>‘어도를 걸을 때’
  • 설악산국립공원 고지대 상고대 관측
최신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