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산과학조사선 ‘탐구 7호’ 취항…첨단장비 탑재
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에코저널=여수】우리 바다 남해안의 해양·수산자원조사를 전담할 수산과학조사선 ‘탐구 7호’가 12월 1일 전남 여수에서 처음으로 선보인다.

 

해양수산부는 지속가능한 수산자원 관리를 위해 ‘연근해어업 선진화 추진방안’을 수립, 실행하고 있다. 수산과학조사선은 이러한 수산자원 관리를 강화하는 데 있어 중요한 연구 기반(인프라)으로서, 관련 정책 수립에 필요한 과학적인 근거자료 마련에 핵심적인 역할을 한다.

 

수산과학조사선 ‘탐구 7호’.

이번에 취항하는 ‘탐구 7호’는 노후된 기존 탐구 7호를 대체하기 위해 건조한 신규 조사선으로, 기존 조사선(79톤급)보다 2배 이상(196톤급) 규모가 커졌다. 

 

탐구 7호는 첨단 과학조사장비인 수층별 수온과 염분 자동측정장치(CTD), 자동 해상 기상 관측장치, 입체 현미경 등 고품질의 자료 수집이 가능한 장비를 탑재했다. 수산과학조사선 중 최초로 친환경 하이브리드(디젤기관+배터리) 추진기관을 장착해 해상 대기환경 개선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탐구 7호는 취항식을 마치고 오는 12월 4일부터 본격적으로 진도해역의 냉수대, 적조, 멸치 산란장 파악을 위한 정밀조사 등 남해안 해양환경과 수산자원 조사를 수행할 예정이다. 

 

해양수산부는 탐구 7호가 수집한 자료를 바탕으로 현재 시행 중인 총허용어획량제도, 산란·서식장 조성사업 등 수산자원관리 정책을 더욱 체계적으로 추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조승환 해양수산부장관은 “탐구 7호를 통해 앞으로 더 체계적이고 과학적인 해양환경 및 수산자원조사 자료 수집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탐구 7호를 비롯한 수산과학조사선들을 통해 수산자원상태를 과학적이고, 세밀하게 파악해 더욱 합리적인 수산자원관리 정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3-11-30 15:20:51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동해 품은 독도’ 촬영하는 박용득 사진작가
  •  기사 이미지 <포토>‘어도를 걸을 때’
  •  기사 이미지 설악산국립공원 고지대 상고대 관측
최신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